home > 정보마당 > 정책동향

정책동향

정책동향

주간정책동향 | (에이블뉴스)2018년 장애인거주시설 우수사례 수상작 연재-⑥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장협 작성일18-11-15 18:07 조회1,514회 댓글0건

본문

 

나눔의집 직원 박영희 삶이 있는 군산 나눔의집 이야기

에이블뉴스, 기사작성일 : 2018-11-15 09:56:45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는 장애인거주시설에서 자기 삶을 살고, 이용 장애인 개개인의 삶이 묻어나는 사람살이를 나누고자 2018년 장애인거주시설 삶이 있는 이야기 공모전을 진행했다.

올해로 3회째를 맞는 이번 공모전은 장애인거주시설 이용장애인 일상 속의 여가, 취미, 학교, 직장, 자립생활 등 모든 이야기를 주제로 장애인 당사자, 시설 직원이 총 82편의 사연을 공모하였으며, 그중 8편이 수상했다. 에이블뉴스는 수상작을 연재한다. 여섯번 째는 장려상 삶이 있는 군산 나눔의집 이야기.


나눔세상 나눔의집 직원 박영희

<병원 가는 날>
기침해요.
언제부터 기침했어요?
아침에 출근하면 아픈 입주인이 찾아와 이야기합니다. 언제부터 어떻게 아팠는지, 지금은 어떤지 이야기 듣고 병원에 진료받으러 갑니다.
병원 가는 길에 입주인에게 묻습니다.

지금 어디 가요?
병원요.
어느 병원에 가요?
○○병원요.
병원에 가면 제일 먼저 해야 하는 게 뭐죠?
한참 생각한 후에 대답합니다.
접수


병원에 가서 당사자가 해야 할 일에 관해 이야기 나눕니다. 병원에 가서 접수하고 의사 선생님께 이야기할 것을 연습해도 막상 병원에 도착하면 당사자 스스로 접수하는 게 쉽지 않습니다.

부끄러워서 말을 못 하기도 하고 발음이 정확하지 않아 간호사가 알아듣지 못해 도움이 필요합니다. 재치 있는 정수(가명) 아저씨는 본인이 가진 복지카드를 보여주고 접수합니다.

오늘은 어디가 불편해서 왔어요?
의사 선생님 물음에 불편한 곳을 잘 얘기하는가 하면 싱글싱글 웃으며 직원을 쳐다보기도 하고 뭐라고 말해야 할지 생각하다 ~ 몰라요.하고 대답하기도 합니다.

의사 표현이 가능한 입주인은 의사 선생님께 조심해야 할 것은 무엇인지, 왜 아픈지, 어떻게 해야 빨리 나을지 물어보고 얘기 들을 수 있도록 안내하고 기다립니다.

혼자 대중교통 이용이 가능한 입주인은 스스로 병원에 다녀오도록 합니다. 혼자 병원에 다녀오는 일은 즐겁지만, 의사 선생님께 들은 이야기를 기억했다가 전달하기는 쉽지 않습니다. 메모지에 적어 올 수 있는지 부탁합니다. 본인이 기록하기 어려우면 간호사에게 부탁하도록 안내하고 병원에 부탁합니다.

<오늘은 웬일이냐?>
중이염을 자주 앓는 재영(가명) 씨가 어느 날 이비인후과 진료를 받고 와서 하는 말입니다.

원장님이 오늘은 웬일이냐? 했어요.
?
제가 어떻게 해야 빨리 나을지, 조심해야 할 것은 무엇인지 물어봤거든요.
~ 그랬구나. 그래서 뭘 조심해야 하는지 얘기해 주셨어요?
. 물 들어가지 않게 조심하래요.
언제까지 오래요?
다 나을 때까지 며칠 더 오래요.
얘기 들으니까 어때요?
좋아요.


재영 씨가 상기된 얼굴로 자랑스럽게 말합니다. 대중교통 이용이 가능한 다른 입주인도 스스로 진료받을 수 있도록 가구 지원 전담직원과 의논하여 계속 안내하고 연습할 수 있도록 지원해야겠구나 하는 생각이 듭니다.

 

(중략)...

 

http://www.ablenews.co.kr/News/NewsContent.aspx?CategoryCode=0034&NewsCode=003420181115094126591638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정책동향 목록

Total 539건 1 페이지
정책동향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539 주간정책동향 [연합뉴스]서울시, 최중증·탈시설 장애인 공공일자리 260개 만든다 관련링크 한장협 2020-05-15 124
538 주간정책동향 [연합뉴스]장애인 고용 장려금·기업 의무고용률 모두 높인다 관련링크 한장협 2020-05-15 80
537 주간정책동향 [뉴시스]장애인 고용 '생애주기'따라 촘촘하게 맞춤형으로 관련링크 한장협 2020-05-15 56
536 주간정책동향 [경향신문]장애인 재난 대피, 한국사회는 얼마나 준비돼 있나 [정리뉴스] 관련링크 한장협 2020-05-08 151
535 복지제도 [에이블뉴스]발달장애인 가족의 '가정의 달', 안녕 못해요! 관련링크 한장협 2020-05-08 116
534 주간정책동향 [연합뉴스]장애인단체 "시각장애인 안내견 국회 출입은 정당한 권리"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20 174
533 주간정책동향 [연합뉴스]문대통령 "재난은 장애인에 더 가혹..불평등없도록 시스템 정비"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20 152
532 주간정책동향 [경향신문][아침을열며]우리는 모두 잠재적 노인이고, 잠재적 장애인이다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13 284
531 주간정책동향 [에이블뉴스]제40회 ‘장애인의 날’, 인식개선 특집방송 2편 방영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13 207
530 주간정책동향 [에이블뉴스]11개 장애인단체장 통합당·한국당 지지선언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09 207
529 주간정책동향 [노컷뉴스]20대 국회 장애인 비례 '0명'…"장애인 목소리 누가 대변을"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09 159
528 주간정책동향 [한겨레]인권위원장 “장애인 등 사회적 약자 총선 참정권 보장해야” 관련링크 한장협 2020-04-09 149
527 주간정책동향 [정책브리핑] 2020년 중증장애인 국가공무원 50명 선발 관련링크 한장협 2020-03-16 540
526 주간정책동향 [프레시안]코로나19, 왜 재난이 되었나 관련링크 한장협 2020-03-09 563
525 주간정책동향 [중앙일보]"생쌀 구호물품 주고 가버렸다" 자가격리 1급 장애인들 사투 관련링크 한장협 2020-03-02 511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