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알림마당 > 협회동향

협회동향

협회동향

[박시현 칼럼 35] 실수·실패할 권리

페이지 정보

작성자 한장협 작성일17-11-07 09:18 조회304회 댓글0건

본문

실수·실패할 권리

중증장애인거주시설 '월평빌라' 이야기-34

 

 

 

시설 입주자는 실수(실패)할 권리가 있습니다.

배향미 씨가 라면 먹고 싶다 하니 한집 사는 강자경 아주머니가 끓여 주겠다며 나섰습니다. 면과 스프를 따로 놓고 물이 끓기를 기다렸습니다. 아주머니가 라면을 끓이겠다며 나서기까지 족히 1년 정도 걸렸습니다.

집집마다 싱크대와 전기렌지를 들이고 요리할 여건이 되자 아주머니가 밥을 했습니다. 밥을 곧잘 했고 밥은 쉬웠습니다. 라면은 달랐습니다. 아주머니는, 밥 짓는 물은 잘 맞추는데 라면 끓이는 물은 늘 넘쳤습니다.

직원이 여러 번 설명했지만 소용없었습니다. 물이 많아도 아주머니는 맛있다고 했습니다. 싱겁게 드신다고 여기며 더 이상 말하지 않았습니다. 잔소리하는 것 같아 멈췄습니다. 가끔 아주머니가 라면을 끓여도 냄비의 물은 확인하지 않았습니다. 물 조절로 실랑이하지 않으니 마음이 여유로웠고 아주머니를 더 응원하게 되었습니다.

어느 날, 아주머니가 끓인 라면을 우연히 봤습니다. 그런데 이게 웬일? 물이 적절했습니다. 어찌된 일이냐고 물었지만 아주머니는 설명하지 못했습니다. 그냥 끓였다고 했습니다.

짐작하기는 아주머니 혼자서 끓이며 조금씩 줄여간 것 같습니다. 직원이 옆에서 알려줄 때는 머뭇했지만, 혼자서 이렇게도 해 보고 저렇게도 해 보며 요령이 생긴 겁니다. 실패할 권리가 필요했던 겁니다.

“당신의 기대가 아이의 발달에 심각한 영향을 준다는 사실을 이해하는 것은 어렵지 않다. 만약 당신의 아이가 언젠가는 컵으로 물을 마시는 기술을 습득할 것이라고 기대한다면 당신은 아이가 성공하기 전에 가능하면 보다 많은 기회를 줄 것이다.

반면에 당신이 그렇게 기대하지 않는다면 당신은 그가 보내는 첫 번째 어려움의 신호에 도움을 준다거나 그가 필요한 것보다 더 많은 도움을 주게 될 것이다. 그로 인해 그가 그 기술을 습득하지 못하게 될 것이 틀림없다.” <<뇌성마비 아동의 이해>>, 일레인 게라리스 지음, 시그마프레스, 192쪽.

기대한다면 더 많은 기회를 주라고 합니다. 어떤 기회요? 컵의 물을 쏟고 컵을 놓치고 심지어 컵을 깨뜨려 물을 엎지르는 기회, 자기 삶을 살 기회, 실패(실수)할 권리를 주라고 합니다. 

 

...

 

칼럼 원문보기 http://abnews.kr/1GVb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

협회동향 목록

Total 333건 1 페이지
협회동향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공지 [복지TV] 나눔과 배려의 현장 한국장애인복지시설협회 황규인 회장 편 한장협 2017-11-16 379
332 [에이블뉴스] 2017년 장애인거주시설 우수사례 수상작 연재-④ 한장협 2017-12-11 193
331 [에이블뉴스] 2017년 장애인거주시설 우수사례 수상작 연재-③ 한장협 2017-12-11 95
330 [박시현 칼럼 36] 아플 권리 한장협 2017-12-11 82
329 [국민일보]KT스카이라이프 사랑의 안테나 전달식 진행 한장협 2017-12-07 143
328 [에이블뉴스]2017년 장애인거주시설 우수사례 수상작 연재-② 관련링크 한장협 2017-12-06 226
327 [에이블뉴스]장애인거주시설 주거 지원 ‘집보다 사람’ 우선 관련링크 한장협 2017-12-06 170
326 [에이블뉴스]장애인거주시설 우수사례 공모전 총 8편 시상 관련링크 한장협 2017-12-06 133
325 [에이블뉴스]2017년 장애인거주시설 우수사례 수상작 연재-① 관련링크 한장협 2017-12-06 133
324 (가톨릭신문) 포항 지진 - 교회시설 피해와 복구 상황 한장협 2017-11-22 222
열람중 [박시현 칼럼 35] 실수·실패할 권리 한장협 2017-11-07 305
322 [박시현 칼럼 34] 6년 못 뗀 한글 6개월 만에 정복 한장협 2017-10-18 313
321 인권지킴이지원센터 인권교육 소식 첨부파일 한장협 2017-09-25 593
320 (정책소식) 2018년 정부예산안 현황 한장협 2017-09-25 663
319 2018년 지침 개정 의견 수렴 안내 한장협 2017-09-25 347


게시물 검색